News
 
Welcome Home > Medical Inform > 콜레스테롤과 지방

콜레스테롤이란 무엇이며 인체 내에서 어떤 일을 합니까?

콜레스테롤은 지방의 일종으로서 인체에 필요한 주요 구성성분입니다.
인체 내에는 여러가지 지방질(기름) 이 존재하며 콜레스테롤은 그중의 하나입니다.
다른 지방질과 마찬가지로 콜레스테롤은 물에녹지 않으며 물을 배척하는 성질이 매우 강합니다.
이러한 성질때문에 콜레스테롤은 세포를 외계와 차단하는 세포막을 구성하는 주요 성분입니다.
이러한 성질은 특히 신경계의 자극전도기능에 매우 중요하므로 뇌와 신경에는 콜레스테롤이 다량으로 존재합니다.
또한 콜레스테롤은 성호르몬이나 부신피질 호르몬 등 몇몇 호르몬과 비타민D, 담즙산등을 만드는 원료가 됩니다.
이와 같이 콜레스테롤은 우리 몸에 꼭 필요한 중요한 물질입니다

콜레스테롤은 어디서 생성되고 어떻게 운반되고 분해됩니까?

콜레스테롤은 주로 간에서 만들어지며 혈중LDL결합하여 온 몸 구석구석으로 운반됩니다
콜레스테롤은 인체의 여러 조직에서 만들어지나 주로 간에서 생성됩니다.
음식으로 섭취되는 콜레스테롤의 양은 상당히 적어서 인체에서 생성되는 양의 수분의 일 정도입니다.
간에서 합성된 콜레스테롤은 혈액의 흐름을 타고 콜레스테롤을 필요로 하는 장기로 운반됩니다.
콜레스테롤은 물에 녹지 않으므로 당연히 혈액에도 녹지 않습니다.
그래서 콜레스테롤은 다른 지방과 단백질과 함께 뭉친 지질단백질(lipoprotein) 이라는 작고 둥근 입자형태로 혈액 중에 존재합니다.
지질 단백질은 마치 잠수함처럼 콜레스테롤을 우리곳곳으로 운반합니다.
간에서 인체의 다른 조직으로 콜레스테롤을 실어나르기도 하고 다른 곳에서 간으로 콜레스테롤을 실어 오기도 합니다.
콜레스테롤을운반하는잠수함, 즉 지질단백질에는 여러 가지  종류가 있으며 간에서 다른 조직으로 콜레스테롤을 실어나르는 지질단백질은 LDL (저밀도지질단백질, low density lipoprotein),
다른 조직에서 간으로 콜레스테롤을 가져오는 지질단백질은 HDL (고밀도지질단백질, high density lipoprotein) 이라고 합니다.
콜레스테롤은 인체에서 완전히 분해되지 않으며 주로 담즙산의 형태로 소화관 내의 담즙으로 배설됩니다

콜레스테롤은 동맥경화를 일으키는 물질입니까?

콜레스테롤은 동맥경화가 일어나고진행하는데 매우 깊은 관계가 있는 물질입니다
동맥경화 부위에는 콜레스테롤이 다량 존재합니다.
아직 확실히 밝혀지지 않았으나 동맥경화는 동맥내 벽에 혈액 중에서 지방을 운반하는 지질단백질(lipoprotein) 이 침착되는 것이 주요 원인으로 시작되는 것으로 생각되고 있습니다.
지질단백질은 물론 콜레스테롤도 운반합니다.
여러 연구결과 혈액 중에 콜레스테롤이 많은 사람(즉, 콜레스테롤을 포함하는 지질단백질이 많은 사람) 에 심혈관 질환등 동맥경화의 합병증으로 인한 질환이 많이 생긴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따라서 콜레스테롤이 직접 동맥경화를 일으키지는 않아도 적어도 동맥경화가 일어나고 진행하는데 매우 깊은 관계가 있는 물질이라고 할 수 있겠습니다.
그러므로 '콜레스테롤은 동맥경화의 위험인자(risk factor)' 라고 말하는 것입니다

이른바 '좋은 콜레스테롤' 과 '나쁜 콜레스테롤' 이란 무엇입니까?

LDL 동맥경화를 일으키는 '나쁜 콜레스테롤', HDL 동맥경화를 막는 '좋은 콜레스테롤' 이라고 생각됩니다
그림과 같이 간에서 주로 생성되는 콜레스테롤은 LDL (저밀도지질단백질, low density lipoprotein) 의  형태로 혈관등 다른 조직으로 운반됩니다.
혈관의 동맥경화부위에는 콜레스테롤이 많이 존재합니다.
따라서 LDL 이 많으면 혈관으로 콜레스테롤이 많이 쌓여서 동맥경화가 촉진될 것으로 생각됩니다.
HDL (고밀도지질단백질, high density lipoprotein) 은 다른 조직에서 간으로 콜레스테롤을 운반합니다.
따라서 HDL 이 많으면 혈관등에서 콜레스테롤이 많이 제거될 것이라고 생각할 수 있습니다.
여러 연구결과 콜레스테롤 수치가 높을 수록(혈액중의 콜레스테롤은 대부분(약70%)  LDL존재하므로 이는 LDL 수치가 높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허혈성 심질환등 동맥경화로 인하여 생기는질환이 많았으며 HDL 콜레스테롤 수치가 높을 수록 그러한 질환이 적었습니다.
따라서 일반적으로 LDL동맥경화를 일으키는 '나쁜 콜레스테롤', HDL동맥경화를 막는 '좋은 콜레스테롤' 이라고 설명합니다.
(LDL 콜레스테롤은 LDL같은 것으로, HDL - 콜레스테롤은 HDL같은 것으로 생각해도 무방합니다

콜레스테롤이 높으면 어떠한 문제가 생깁니까?

혈중 콜레스테롤 수치가 높으면 혈관이 손상되어 동맥 경화혈관 질환이 생기기 쉽게 됩니다
혈중 콜레스테롤의 약70% 는 LDL 에 결합된 형태로 존재하므로 혈중 콜레스테롤 수치가 높다는 것은 대부분 LDL-콜레스테롤이 높다는 의미입니다. LDL-콜레스테롤은 혈관내 피의 기능을 떨어뜨리고 손상을 주는 주요 원인으로 생각됩니다.
따라서 일반적으로 혈중 콜레스테롤 수치가 높으면 혈관이 손상될 가능성이 높으므로 동맥경화등 혈관질환이 생기기 쉽다고 할 수 있습니다

콜레스테롤이 높으면 동맥경화가생깁니까?

콜레스테롤이 높으면 동맥경화가 생긴다고 생각됩니다
동맥경화(atherosclerosis) 의 원인은 아직 확실하게 밝혀져있지는 않으나 혈관 내피의 손상에 대한 반응, 즉 만성염증 반응에 의한 것으로 생각되고 있습니다.
혈중 콜레스테롤의 상당부분을 차지하는 LDL-콜레스테롤은 혈관 내피에 손상을 끼칠있는 물질입니다.
혈관내피가 고지질혈증(주로LDL-콜레스테롤), 고혈압, 당뇨병등으로 손상되면 거핵구, 림프구, 평활근 세포등의 세포들이 반응하여 증식하면서 동맥경화 병변을 형성합니다.
또한 대부분의 동맥경화병변(atheromatus plaque) 에는 콜레스테롤이 대량으로 존재합니다.
임상적인 면을 보면 가족성 고콜레스테롤 혈증(familial hypercholesterolemia, FH) 환자등 비정상적으로 혈중 콜레스테롤 수치가 높은 사람은 매우 젊은 나이에 심한 동맥경화가 생깁니다.
또한 실험적으로 동물에게 다량의 콜레스테롤을 먹이면 인위적으로 동맥경화 병변을 만들있습니다.
따라서 혈중 콜레스테롤 수치가  높으면 동맥경화가생긴다고 할 수 있습니다

콜레스테롤이 높으면 허혈성 심질환이생깁니까?

콜레스테롤이 높으면 허혈성 심질환이 생긴다고 생각됩니다
위와 같이 콜레스테롤이 높으면 동맥경화가생기므로 허혈성 심질환이 일어날 가능성이 높아질 것이라고 생각할 수 있습니다.
실제로 미국에서 35 만명을 대상으로 연구한 결과 허혈성 심질환으로 인한 사망과 혈중 콜레스테롤 수치는 잘 비례하였습니다.
따라서 콜레스테롤이 높으면 허혈성 심질환이생긴다고 할 수 있습니다

우리나라에서도 콜레스테롤이 문제가 됩니까?

우리나라에서 평균 콜레스테롤 수치는 증가하는 추세이며 이와 관련 깊은 질환에 의한 사망율도 증가하는 추세입니다
우리나라에서는 경제발전과 생활 수준의 향상에 따라서 식품중 동물성 지방질의 섭취량이 크게 늘었습니다.
국민의 혈액 속에 포함되는 콜레스테롤이나 중성 지방등 지방질의 수치도 증가하고 있습니다.
한편 동맥경화성 질환인 허혈성 심질환과 뇌혈관 질환의 사망율이 증가하고 있으며 특히 허혈성 심질환에 의한 사망율이 최근 10년간 약 6 배나 증가하였습니다.
이제는 한국에서도 동맥경화성 질환의 예방과 치료가 중요하게 되었습니다.
이에는 콜레스테롤지방질의 섭취량의 조절이 포함됩니다

정상인에서 콜레스테롤을 낮추면 심혈관 질환의 발생이 감소합니까? (일차예방은 의미가 있습니까)

일차예방은 의미가 있다고 생각됩니다
콜레스테롤이 높은 사람에 심혈관질환이 생길 가능성이 높다면 인위적으로 콜레스테롤을 낮추면 심혈관 질환을 막을있을 것입니다.
이러한 예방을 일차예방(primary prevention)  이라고 합니다.
여러 연구결과 콜레스테롤을 낮추는 치료를 하면 심혈관 질환의 발생을 낮출있었습니다.
따라서 일차예방은 의미가 있다고 생각됩니다.
심혈관 질환이 감소하는 정도를 통계적으로 보면 다음과 같습니다.
  •  혈중 콜레스테롤 농도가 1%  감소하면 심혈관 질환의 위험은 2% 감소합니다.
  • 좋은 콜레스테롤(HDL)' 이 1 mg/dL 상승하면 심혈관 질환의 위험은 1%  감소합니다.
심혈관 질환이 있는 환자가 콜레스테롤을 낮추면 심혈관 질환의 재발이 감소합니까?(이차예방은 의미가 있습니까)
이차예방도 의미가 있다고 생각됩니다
급성 심근경색증등 심혈관 질환을 앓은 환자에 식이요법이나 약물요법등을 하여 콜레스테롤을 낮추어서 질환의 재발을 막고자 하는 연구가 많이 시행되었습니다.
이는 기존에 질환이 있는 환자의 재발을 예방하는 것이므로 이차예방(secondary prevention) 이라고 합니다.
여러 연구결과 콜레스테롤을 낮추는 치료를 하면 심혈관 질환의 발생을 낮출있었습니다.
따라서 이차예방은 의미가 있다고 생각됩니다.

그렇다면 콜레스테롤을 낮추면 전체적으로 사망율이 감소합니까?

여러 연구결과들에 따르면 전체적으로 사망율이 감소한다고 생각됩니다
콜레스테롤을 낮추는 치료의 목표는 일차적으로는 심혈관 질환을 낮추는 것이지만 치료의 궁극적인 목표는 심혈관 질환을 포함한 모든 원인에 의한 전체적인 사망율을 낮추는 것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심혈관 질환의 발생을 낮춘다는 연구결과는 많지만 아직까지 전체적인 사망율을 감소시켰다는